기사 (전체 3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예술] 하동 김하영 선수, 작년 이어 청소년대표 발탁
하동군체육회(정길웅 회장)는 하동 출신의 김하영(남해여중 3) 학생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한민국 유도 청소년대표 선수에 발탁됐다고 밝혔다.코로나19로 모든 대회가 취소되는 등 선수들이 침체된 상황에서 진교고등학교 박주아 선수의 여자야구 국가대표 선
하동군민신문   2021-07-31
[문화/예술] 2022하동세계茶엑스포 누리집 새 단장
영어·중국어·일어 3개 외국어 홈페이지도 개설…세계인과도 본격 소통 시작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지난 2월부터 운영하던 누리집(홈페이지 hadongt.co.kr)을 완전히 새롭게 개편해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조직위는 기존의
하동군민신문   2021-07-28
[문화/예술] 하동아트갤러리‘아주 친숙한 아주 낯선展’
하동아트갤러리는 한국·유럽·일본 등 국내·외 젊은 작가 8명의 팝아트 ‘아주 친숙한 아주 낯선’ 展을 마련했다.‘갤러리 거제’와 협업한 이번 전시는 휴가철을 맞아 내달 6일까지 문화예술회관 아트갤러리에서 가족단위 관람객에게 미술을 보다 쉽게 접근할 수
하동군민신문   2021-07-28
[문화/예술] 하동아트갤러리‘아주 친숙한 아주 낯선展’
하동아트갤러리는 한국·유럽·일본 등 국내·외 젊은 작가 8명의 팝아트 ‘아주 친숙한 아주 낯선’ 展을 마련했다.‘갤러리 거제’와 협업한 이번 전시는 휴가철을 맞아 내달 6일까지 문화예술회관 아트갤러리에서 가족단위 관람객에게 미술을 보다 쉽게 접근할 수
하동군민신문   2021-07-28
[문화/예술] 하동 하울림, 전국국악경연 두 대회 연이어 대상
해마다 전국국악경연대회에서 수많은 수상 실적을 보이는 하동청소년예술단 하울림(단장 여두화)이 이달 들어 울산과 충남 서산에서 열린 국악경연대회에서도 연이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하울림은 충남 서산 번화로소극장에서 열린 제23회 전국농악명인경연대회에서
하동군민신문   2021-07-23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과 藝術을 찾아서(90)
해지면 어둑해지는 두 손이 보기 싫어툭하면 월경越境을 하던너는 날아가는 길을 택한 거야 교수형이 집행된다며 나팔을 불던백 년 전을 우리는 모르지오래 고인 슬픔이 시커먼 빛을글썽이는데 시계탑에 내리는 비처럼네가 지나갔는지 모르지더럽고 더러운 강물이 철교
하동군민신문   2021-07-23
[문화/예술] 초대 詩 / 녹동 김기원 시인
밤바다에 누워 있는배연꽃피는 길에 갈연석 펴놓아연꽃아닌 연못 말 없다 늪지에 한철 살았던 연꽃빛마른 갈대소리에 바람꽃 피고눈빛에 끓는 다관이 숨 쉰다. 논이랑에 걸망 찾으려오랜밤 쓰레기통 뒤집고목말라 외치고 호소한 빈 걸망 호롱불이 장마철 하늘 빗길그
하동군민신문   2021-07-16
[문화/예술] 판소리 성지 하동서 무형문화재 작은음악회
코로나19로 지친 하동군민에게 힐링 기회를 제공하는 2021 찾아가는 무형문화재 작은음악회가 25일 판소리의 성지 하동군 악양면 유성준·이선유 판소리기념관에서 열린다.이번 음악회는 소규모 음악공연을 통해 문화예술 공연 관람이 어려운 문화생활 취약 주민
하동군민신문   2021-06-28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 예술을 찾아서(86)
휘영청이란는 말 그립다어머니가 글을 몰라 어디다 적어놓지는 않았지만누구 제삿날이나 되어깨끗하게 소제한 하늘에 걸어놓던그 휘영청 내가 촌구석이 싫다고 부모 몰래 집 떠날 때지붕 위에 걸터앉아 짐승처럼 내려다보던그 달 말 한마디 못해보고 떠나보낸 계집아이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과 藝術을 찾아서(85)
여자는 유언으로 부고 알림장례식 없이 주목나무와 함께사계를 느끼고 싶어 했다 여자의 바람대로 생의 가장긴 시간을 함께 한 세 사람조용하게 여자와의 작별식을 가졌다 일 년에 한 번 그날이 오면여자가 애정 했던 고요아꼈던 찻잔에 담아하루는 맑게 쉬었다 가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예술을 찾아서(87)
우리엄마 손은 약손이라네 아픈 배 만지면 스르르 낫고 우리 엄마 손은 재주도 용해 고까옷 때때옷도 잘도 만들지. 우리엄마 젖은 꿀항아리야 언제나 먹어도 맛만 좋더라 우리엄마 젖 쥐고 품 안에 안겨 코-코- 잠들면 꿈나라 가지. - 바야흐로 가정의 달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 예술을 찾아서(83)
전라도 땅 한 귀퉁이 다압이라는 동네섬진강 따라 흐르고 섬진강 따라 흐르고맞은편 경상도 땅 강바람 시린 곳하동이라는 동네 왼손잽이 총각머슴처럼슴벅거리는 눈으로 강 건너 보며 늙는다 다압 뒷산 무등사(無等寺) 조석 예불소리에 한소식 얻어섬진강 잉어들은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과 藝術을 찾아서(82)
흐르는 물살보다 더 보드라운사람들이 모여 산다기억의 흰 닻 이미 내려져터진 가슴 사이로 부는찢어진바람소리 들으며 산다 오만한 함성들이 마른 하늘을 돌아피 묻은 깃발 흔들며절뚝절뚝 가는참으로 희한한 세상인데이 시대 하동의 하늘은 희디 흰 새벽이지만벙어리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 예술을 찾아서(80)
탱크를 보았다새벽녘, 기갑사단강물을 끌고 내려오고 있었다집게발 포신 치켜세우고팡팡 물대포를 쏘며머리통 내밀어 눈알 부라린다긱진 등딱지에 달린 철갑 이빨은오래전 시간을 다듬어물컹물컹 씹고 있다야성의 긴장으로집게발 사이 까맣게 자란 무쇠털이뻣뻣하게 솟아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과 藝術을 찾아서(79)
찬물로 얼굴 씻고 쪽문 열고 나가니백매화가 엷은 새벽의 가지 끝에 다소곳이 앉아 있다어젯밤에 오디주 한 주전자와 큰 대접에 찻물을가득 담아 건네주고 간 처자는 보이지 않았다언어장애가 있는지 말은 잘 못하면서도몇 번씩 같은 말을 되풀이 해서 알아듣게 하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와 藝術을 찾아서(78)
1비 오는 날에 하동군 하동읍 비파리에 갔더니 사람은 안 뵈고 어두운 시대처럼 흐르는 소나무만 빽빽이 서 있더라 비 오는 날은, 하동군 하동읍 비파리 사람들은 가슴이 비어 어두운 시대처럼 흐르는 강가 나가 발 벗고 우두머니 선채 조선의 슬픔에 흠씬 젖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 예술을 찾아서(77)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길이 있다길이 끝나는 곳에서도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스스로 봄길이 되어끝없이 걸어가는 사람이 있다강물은 흐르다가 멈추고새들은 날아가 돌아오지 않고하늘과 땅 사이의 모든 꽃잎은 흩어져도보라사랑이 끝난 곳에서도사랑으로 남아 있는 사람이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하동의 문학과 예술을 찾아서(76)
해 저물면 짝 잃은 새 악양 평사리 부부송으로날아들어 늦은 밥 짓듯울음을 한 땀 한 땀 짓는다 세상에서 가장 슬픈 울음은 짝 잃은 울음돌아오지 않는 사람을 위해 차렸던식은 밥상을 치울 때의울먹임 같은 짝 잃은 새의 슬픔 짝 잃은 새 울음에 몸 뒤척이는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河東의 文學과 藝術을 찾아서(73)
바람이나 알 만한 것말할 수 있는 것과말할 수 없는 것 사이 실눈으로 그윽하게 바라보는 것사라진 것이거나 사라지기 직전눈을 잃은 친구의 눈빛처럼 보고는 있으나 보이지 않는 것듣고 있어도 들을 수 없는 것새로 쓴 무덤 앞에 술을 따르고마셔도 맛을 알 수
장성춘 기자   2021-06-24
[문화/예술] 독자 詩
바람이 스치듯 지나친많은 시간들이 키워냈다 벼랑 위에 홀로 서있는벌거숭이 나목을 안아준다 멈추지 않는 바람처럼쉼없이 나를 일깨운다 삶의 언저리 어디쯤에지나간 흔적을 남겼나! 아무도 모를 파도 헤치며나의 길을 뚜벅뚜벅 걷는다 수많은 인연이 도움을 주고
장성춘 기자   2021-06-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제도
우 52324) 경상남도 하동군 하동읍 경서대로 247. 2층   |  대표전화 : 055)883-9700  |  팩스 : 055)883-8810
등록번호 : 경남 다 01426  |  발행인 : 장 성 춘  |  편집인 : 장 성 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 성 춘
Copyright © 2021 하동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