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동정론신문 > 정치/지방자치
중·소·영세농은 하동 농업의 미래 맞춤식 영농규모화 기반조성사업 박차하동군, 민선8기 출범 이후 30억원 투입…영농 규모화에 최대 1000만원 지원
하동정론신문 하동정론신문  |  hdgm970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5.23  13:03: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동군이 하동 농업의 미래인 중··영세농 육성을 위해 맞춤형 영농규모화 기반조성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나섰다.

하동군 농가 9004명 중 경지면적 1ha이하는 7338명으로 중··영세농업인 비중이 81.5%를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그동안 정부 농업정책에서 소외됨으로써 대농과 중··영세농업인의 소득격차가 심화해 중··영세농의 상대적 박탈감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됐다.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으로 민선 8기 하동 농업의 기본적인 정책 방향은 하동 농업에 맞는 색깔을 입히기 위한 다양한 농업정책을 개발하고 있는 중이다.

대농과 중··영세농업인 간 균형 있는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대안 중 하나인 맞춤식 영농규모화 기반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20082013년 농가 조수익 억대 이상인 1000호의 부농과 농가 평균 조수익 4500만원 이상인 1만호의 부촌을 육성하는 천부농·만부촌 그린하동 육성 프로젝트를 전신으로 두고 있는 사업이다.

또한, 농가별 자율사업 계획에 따라 농축산물의 안정적 생산기반조성을 위한 영농규모화사업, 소득원 개발사업, 시설현대화사업, 농식품가공시설 등을 지원함으로써 농가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경쟁력을 제고해 부농육성을 달성하는데 역점을 뒀다.

민선 8기 출범 후 사업비는 30억원(보조·자부담 각 15억원)으로 1인당 최대 1000만원 지원 한도로 중··영세농업인이 사업 혜택을 받을 수 있게 사업비와 사업량을 획기적으로 늘려 현재 사업을 추진 중이다.

사업내용은 영농 규모화 확대에 필요한 하우스 신축, 저온저장고 설치 비율이 가장 높고, 관정 설치 및 단순 기자재 구입 등이 다음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신청자 343명 중 타 부서 사업 선정자 및 최근 3년간 본 사업 혜택을 받은 31명을 제외한 312(91%)이 선정돼 사업을 추진 중이다.

사업비 증액에 따라 매번 농림보조사업 신청 시 높은 경쟁률로 선정되지 못한 농가의 애로사항을 다소나마 해소할 수 있다.

최치용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앞으로 민선 8기 농정 기본방향인 중··영세농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농업인의 절대 다수를 차지하는 중··영세농 지원을 확대함으로써 농가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경쟁력을 제고하는 농정실현에 역점을 둘 것이라고 말했다.

/적량면=홍용표 지사장.hdgm9700@hanmail.net

 
하동정론신문 하동정론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제도
경상남도 하동군 하동읍 군청로 82-6 하동정론신문   |  대표전화 : 055)883-9700  |  팩스 : 055)883-8810
등록번호 : 경남 다 01426  |  발행인 : 장 성 춘  |  편집인 : 장 성 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 성 춘
Copyright © 2023 하동정론신문. All rights reserved.